한국민족운동사학회



<독자소리>호국영령 숭고한 정신 되새겨야
작성자 : 정병기 등록일시 : 2011-09-15 07:51:15
첨부파일 :

<독자소리>호국영령 숭고한 정신 되새겨야

현충일은 애국선열과 전몰장병의 숭고한 호국정신을 추모하는 기념일이다. 1956년 대통령령에 따라 6월 6일을 현충기념일로 지정한 뒤 현충일로 불러 오다가 1975년 공식 개칭되었다. 1982년에 대통령령(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으로 공포하여 공휴일로 정하여 지켜오며 기념하고 있다.

현충일 오전 10시에는 전 국민이 사이렌 소리에 맞춰 묵념을 올리고 애국지사와 전몰장병들의 넋을 위로하며 애국충절을 기린다. 진정한 보훈의 의미를 되새기고 경건한 마음으로 조기를 게양해야 한다.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들이 이 땅의 평화를 지키고 조국을 발전시켜 나가는 것만이 6·25 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에 보답하고 숭고한 정신을 받드는 길이라고 생각한다.

새 역사를 만들어 나가는데 우리 모두 새로운 결의와 각오를 다져 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그리고 지금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것은 나라와 민족의 부름 앞에 목숨을 초개와 같이 던진 호국영령과 참전용사의 거룩한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것을 우리는 결코 잊어서는 안 된다.

시대가 변한다고 해도 조국을 위해 피 흘린 결과가 결코 변할 수 없으며 역사적 가치가 혼동되거나 평가절하 돼서는 절대로 안 될 것이다. 그리고 그날에 맨몸과 애국정신으로 전장에 나선 호국영령과 국가유공자들이 있기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건재하다는 역사적 사실을 인정해야 한다고 본다. 글쓴이/정병기<독자.국가유공자>

당부/호국보훈의 달 6월1일자에 실어주세요. 당부드립니다.

이전글 <기고-정병기> 독립운동 옥사자 정부가 책임져야
다음글 친일파 후손 '기부 땅' 찾기 집단소송 내막
목록


 
[02876] 서울특별시 성북구 삼선교로 16길 116 한성대 사학과 조규태 교수 연구실      [개인정보보호정책]
Tel: 02) 760-5959      E-mail: usansl@hanmail.net
COPYRIGHT ⓒ The Association for Historical Studies on Korean National Movemen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