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민족운동사연구, Vol.94 (2018)
pp.155~192

해방 후 이범석 정치노선의 성격 - 파시즘 논의와 국제정치적 배경을 중심으로 -

이택선

(한국외국어대학교 Lenguage&Diplomacy학부 외래교수)

본 연구는 이범석에 관한 기존의 연구동향과 해외 파시즘 논의들에 대한 검토를 통해 기존의 파시즘 중심 논의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함을 지적하였다. 먼저, 대다수의 기존 연구들은 족청과 나치즘 간의 상관관계를 지적한 로빈슨과 핸더슨의 연구를 그대로 수용하였었다. 하지만 최근의 커밍스와 후지이 다케시의 연구는 이를 대신하여 파시즘을 수용 한 중국 국민당이 미친 영향을 강조하는 한편 파시즘과 제3세계주의 사이에 위치한 자생적 민족주의의 성격을 강조하고 있다. 다음으로 해외의 파시즘 논의들 역시 서구 파시즘만의 외양만을 모방한 비 서구지역의 경우를 권위주의적 보수주의나 군사 독재로 분류하고 있으며 파시즘은 민주주의의 실패 이후에 나타나기 때문에 민주주의가 아직 제대로 정착되지도 못했던 아시아 국가들에게 적용하는 것은 무리임을 보여주고 있음을 기술한 것이다. 이와 함께 기존 연구들에서 잘 사용되지 못 했었던 소련문서를 포함한 외국문서들을 중심으로 해방 후 이범석의 정치노선을 재구성함으로써 연구의 객관성을 높이고자 하였다. 이범석의 정치노선을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독립운동과 독수리작전 참여: 중국, 미국과의 협력과 소련의 팽창저지 주장을 중심으로 → 국내 입국과 조선민족청년단 활동: 종족적 민족주의의 관점을 중심으로 → 정부수립 참여와 초대 국무총리 취임→ 남북한 군사적 불균형과 국가안보 대응집중이 바로 그것이다. 결론에서는 1952년 부산정치 파동을 전후한 이범석의 정치적 지향점을 권위주의적 보수주의에 가까운 제3세계주의의 한국적 표출로 요약하였다. 그리고 이는 정치인 이범석이 지녔던 권력욕뿐만 아니라 민주주의를 전통적 민유방본과 유사한 것으로 인식한 이범석이 한국 국민(백성)과 대한민국(국가), 이승만(군주, 최고 통치자)을 주요 요소로 상정하고, 삼자 모두를 살린다는 명분으로 감행한 것이 부산국회파동이었다고 유추하였다.

The characteristics of Yi Pom-sok's Political Line after Liberalization - Focusing on Fascism Discussion and International Political Background -

Lee, Taek-sun

This dissertation raises the necessity of review on existing studies of Yi Pom-sok, which focused on fascism discussions. First, the majority of existing studies have accepted Richard Robinson and Gregory Henderson’s work, which pointed to the correlation between Korean Youth Corps and Nazism. However, the recent study of Bruce Cummings and Fujii Takeshi emphasizes the influence of the Chinese Kuomintang who accepted fascism instead. Then, they emphasizes the nature of indigenous nationalism located between fascism and Third Worldism. Second, fascist discussions overseas also classify non-Western regions as authoritarian conservatism or military dictatorship, which imitate only the appearance of Western fascism. First of all, since fascism appears after the failure of democracy, it shows that it is impossible to apply it to Asian countries where democracy has not yet been firmly established. Furthermore, this study increases the objectivity of considering the Yi Pom-sok’s Political line after liberalization by using international sources. The four stages developed as the following. ①Participation in independence movement and eagle project: Cooperation with China and the United States, as well as insistence on the expansion against with the Soviet Union → ②Return to Korea and Activities of Korean Youth Corps: Focusing on Ethnic Nationalism→③Participation in government establishment and Inauguration as the first Prime Minister→ ④Focus on military imbalance between two Koreas and national security response At the Conclusion, it summarize the Yi Pom-sok’s political orientation around Pusan Political Upheaval on 1952 as the authoritarian conservatism which close to Korean expression of the third Worldism. Of course, Pusan Political Upheaval took place because of Yi Pom-sok’s desire for power. Meanwhile, this is because he recognized democracy as similar to the traditional minyubangbon. Accordingly, he assumed the Korean people, South Korea and Rhee Syngman as main elements. Lastly, it was the Pusan Political Upheaval that he tried to save all the third party.

Download PDF list




 
[02876] 서울특별시 성북구 삼선교로 16길 116 한성대 사학과 조규태 교수 연구실      [개인정보보호정책]
Tel: 02) 760-5959      E-mail: usansl@hanmail.net
COPYRIGHT ⓒ The Association for Historical Studies on Korean National Movement. ALL RIGHTS RESERVED.